아빠가 어제 오늘 연달아 네게 불편함을 주었구나... 물론, 몰라서... 미처 생각하지 못해서 그런 거란 핑계도 댈...

by Hogeony  /  on Sep 05, 2011 22:36

아빠가 어제 오늘 연달아 네게 불편함을 주었구나...


물론, 몰라서... 미처 생각하지 못해서 그런 거란 핑계도 댈 수 있겠지만, 아빠가 잘못한 건 잘못한 거 같아.


어젠 널 입양해서 데려오자마자, 너무 기쁜마음에 사진기를 코앞에 대고 찰칵! 했었지... 미처 플레시가 터질 줄은 생각도 못하고, 눈앞에서 번쩍한 불빛 때문에 놀라하던 네 모습에 어찌나 미안하던지...


게다가 오늘은 친구가 널 보고 싶다며 찾아왔는데, 고이 자고 있는 널 끄집어 내어 보여주고... 아직 면역도 약할텐데 다른 사람 손을 타게하고... 친구가 가고 퍽하니 들이누워서 건들어도 일어나지도 못할 만큼 지치게 했구나. 사람으로치면 이제 100일 겨우 지난 애기인데... 소중히 지켜주고 보살펴주진 못할 망정, 어제 오늘 연이어 네게 스트레스만 잔뜩 준거 같아 미안하더구나... 아직 초보아빠라서 그런 거, 알지? 아빠가 네 입장에서 한번 더 생각해보는 습관을 갖도록 노력할게! 약속!!!


오늘은 코자구~ 건강한 모습으로 내일 아침에 보자꾸나!


Me2day Yozm
  1. 태그
  2. 문서정보
  3. 이 게시물을...
  4. SNS
    Social Network Service
Comment '0'

Leave Comments



List of Articles
  1. 05 Sep 2011 22:36 미안해... 사랑아... 아빠가 어제 오늘 연달아 네게 불편함을 주었구나... 물론, 몰라서... 미처 생각하지 못해서 그런 거란 핑계도 댈 수 있겠지만, 아빠가 잘못한 건 잘못한 거 같아. 어젠 널 입양해서 데려오자마자, 너무 기쁜마음에 사진기를 코앞에 대고... Reply :0 Views :8513
  2. 05 Sep 2011 16:38 왜 갑작스럽게 사랑이를 키우게 되었나? 기숙사를 나오고, 혼자 살게 되었는데... 일주일정도 지내보니, 이렇게 살다가는(?) 만성적인 나태와 무기력에서 벗어나지 못하겠구나 싶었다. 아무것도 동기부여가 안되는 나날이 몇개월째... 살사에도 흥미가 없어졌고, 운동도 흥이 안 나고... Reply :0 Views :7361
  3. 04 Sep 2011 23:59 사랑이 입양^^ 우리 예쁜 사랑이 입양^^ 성수 도매상에서 우리집까지 고이 모셔왔다~! 품종 : 말티즈 이름 : 사랑 성별 : 암컷 생일 : 7월 20일 사랑이 집~! 우리 사랑이 완전 귀엽다잉^^ 눈 아프지~ 아빠가 프레시 터뜨려서 미안ㅠ... Reply :0 Views :5849
  4. 07 Aug 2011 02:58 No Image 무한도전 261회 :: 조정 특집 7편 - 마지막 이야기 (2011년 08월 06일) 눈물겹게 감동적인 도전이었지만, 어디까지나 방송은 방송일 뿐 그 이상 그 이하도 아니다. 무한도전 조정1~7편을 쭉지켜봐았다. 연습하는 모습을 보고, 좋은 결과를 기대를 하지 않았었다. 전반적으로 준비과정에 진정성이 결여된 느낌을 받... Reply :0 Views :7256
  5. 13 Jun 2011 06:26 올라서지 않았다면, 내려올것 것도 없다. 아버지의 말씀이 옳았다. 올라서지 않았다면, 내려올것 것도 없다. 내가 어떠한 성공을 했을 때도 아버진 칭찬과 격려를 해주시지 않으셨다. 물론 그 성공이라는 것들이 지금 생각해보면 참으로 우습다. 예를 들면, 시험 합격, 반장 선출... Reply :0 Views :2485
  6. 11 Jun 2011 14:13 사랑한다. 널... 세상을... 내 꿈은 꺼지지 않는다. 왜 사는가... 이제서야 답을 내린다. 나 자신의 행복을 위해서 산다고 했것만... 그렇게 삶을 일궈가니까 행복하지 않게 되더라. 언제부터였나? 내 삶에만 집중한 것이... 글쌔... 언제부턴가 세상을 등지고 내 안의 틀에 갇혀버린 것이.... Reply :1 Views :2693
  7. 06 Jun 2011 12:17 날 뜨겁게 만든 한 사람... 날 뜨겁게 만든 한 사람... 쾌락주의자 김수영. 참 매력적인 그녀. 당신과 나란히 걷는 그날을 떠올리며... 기다려요. 머지않아 당신 곁에 있을테니... 진정한 아름다움이란 바로 이런 모습이 아닐까? 이게 바로 그녀의 꿈들이란다. 그... Reply :2 Views :3681
  8. 05 Jun 2011 21:32 운칠기삼 엊그제 기숙사 앞 한강을 달리고 와서 몸이 달아올라... 청계천 둔덕의 한 놀이터에서 한참 철봉이며 평행봉을 하고, 이제 좀 몸이 풀렸다 싶어 기숙사로 돌아오는 길에... 기숙사 정문 바로 앞에서 내 눈 위에서 아래로 뭔가 휙~! 떨... Reply :0 Views :2406
  9. 02 Jun 2011 16:55 될 때까지... 또 다시... 일어나서 또 다시 해보는 거야. 옳지 않은 건 아니야, 싫은 것도 아니야. 난... 그보다 더 내가 진짜 원하는 것을 찾아가고 싶을 뿐이야. 누군가에게 어떻게 보이고, 누군가에게 어떻게 평가받고... 그런 이유들이 아닌, 내 삶을 보다 의미있게, 서호건답게 살고자 오래... Reply :0 Views :2429
  10. 30 May 2011 10:49 약속할게... 좋은 사람이 되겠다고... 이미 흘러간 시간은 돌이킬 수 없고, 이미 놓친 기회들은 다시 잡을 수 없단 걸 알아. 실수는 부끄럽지 않아, 하지만 실수의 반복은 부끄러운 거야... 약속할게... 좋은 사람이 되겠다고... 너란 사람에게 좋은 사람이 되겠다고... 오... Reply :0 Views :2454
  11. 28 May 2011 23:58 한강을 달렸다. 결국 쓰러지지 않았다. 집중이 안되어... 책상을 박차고 무작정 뛰어나갔다. 지갑도 휴대전화도 놓고, MP3하나 들고 기숙사 앞 청계천을 뛰기 시작했다. 작년 이맘 때 그는 눈물을 흘리며 동대문쪽으로 달렸다고 말했었다. 나는... 왠지 오늘 한없이 달릴 것 같... Reply :0 Views :2019
  12. 22 May 2011 22:52 No Image 관심 : 기획, 사람, 글, 말, 변화, 도전, 삶 관심 : 기획, 사람, 글, 말, 변화, 도전, 삶 내 머릿속을 채우는 몇가지... 일단은 내 삶의 지향점이다. 성공한 삶을 살고 싶은가? 행복한 삶을 살고 싶은가? 성공의 정의는 사회적인 인정에 가까울 것이고, 행복의 정의는 개인적인 ... Reply :0 Views :20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