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No Image

    그래, 잘 참았다.

    마지막 문제가 풀리자마자... 그건 어디까지나 예상문제였다는 듯ㅡ 이렇게 또 다른 문제가 튀어나올 줄이야... 진짜 말년엔 떨어지는 낙엽도 조심해야할 일이다. 나 자신은 조심한다고 했는데, 정작 문제는 정말 뜬금없는 데서 기어 나오니... 나 이거 참... 하긴, 나로...
    Date2009.06.27 CategoryAngry Views2009
    Read More
  2. No Image

    디렉팅 마음에 안든다.

    후... 물론 나름대로 좋게 바뀌어가는것 같다는 엑터들의 생각 덕분에... 큰 문제는 없어보인다만... 공연 3일 앞에두고... 전면적으로 다시 수정하고, 액팅 바꾸고 하면... 후후... 진작에 그렇게 할 것이지~ 왜 이제와서... 그리고 그것도 우리의 직속 디렉터는 마네킹...
    Date2007.01.25 CategoryAngry Views1395
    Read More
  3. No Image

    엿같네!!! 짜증난다. 웃자!

    진짜 욕이 안나올래야 안 나올수가 없다. 정말 죽어라 공부했더니... 쓰벌... 정말 짜증난다. ---------------------------------------------------- 딱 5시간 전엔 이렇게 욕이 나왔는데... 지금은 또 웃는 나를 봐... 바보같다 ㅋㅋㅋㅋㅋ 히히힛ㅋㄷㅋㄷ 야~ 시험이 ...
    Date2006.12.11 CategoryAngry Views1546
    Read More
  4. No Image

    함부로 건들지마...

    훔... 친절하게 대해주면, 고맙게 생각하고... 스스로 생각하고 노력할 줄 알아야지... 하루 이틀도 아니고... 내 생활패턴 전반을 뒤흔들어놓고, 이제는 내 사생활까지 간섭하려고 하네... 내가 뭐 때문에, 지금까지 같이 친하게 지내려고 했는데??? 단순히 내가 착하고...
    Date2006.06.01 CategoryAngry Views1130
    Read More
  5. No Image

    배신자... 어떻게 생각해야하는가..

    나는 그를 동정해왔고, 그가 지닌 상처를 어느정도 아물도록 어루만져주었다고 생각해왔다. 그는 나에게 항상 자신의 상처의 고통을 실토해왔고... 나는 친구라는 벗이라는 '정(情)'적 관계에서 그를 위로하고, 함께했다. 물론 때때로, 나도 그러한 동정어린 일방적 우정...
    Date2004.12.03 CategoryAngry Views107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