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라면 - 서호건 저기... 라면 같이 먹을래? 은행나뭇잎 노랗게 물들더니 툭툭 하나둘씩 내려앉아 움푹 파인 양...

Posted in Poem  /  by Hogeony  /  on Oct 12, 2016 01:07
함께라면 - 서호건

저기...
라면 같이 먹을래?

은행나뭇잎 노랗게 물들더니
툭툭 하나둘씩 내려앉아
움푹 파인 양은냄비 되고

해맑은 미소 매일 아침
보슬보슬 눈꽃처럼 쏟아져
금세 한 웅덩이 되니

함께라면
마음 열고 너와 날 꺼내
사뿐히 포개어 놓아

보글보글 서롤 끌어안고
뽀글뽀글 힘껏 끓어올라
함께라면

휘적휘적~
일단... 파부터 송송
그리고 이제... 계란 탁,
해야 하는데...!
아... 지금인데...!!
지금이 딱인데...!!!

달걀이 하나 뿐이니
톡하고 깨는 게
하나도 쉽지가 않아
마냥 만지작 만지작대니
조심스레 알이 부활하려하네

에라이 계란 탁~!
콸콸 쏟아진다 알짜배기 노른자 맘
투명하게 흩뿌린 티 없이 맑은 고백
어느새 하얗게 탱글탱글 다 티난다

맛있는 냄새 안나나?
여기...

ramyeon_heart.jpg
Me2day Yozm
  1. 태그
  2. 첨부
  3. 문서정보
  4. 이 게시물을...
  5. SNS
    Social Network Service
Comment '0'

Leave Comments



List of Articles
  1. 05 Feb 2003 00:02 No Image NOTICE 호건이가 그렇게 말했었지... 내가 좋아하는 사람은 꿈이 있는 사람이고, 내가 아끼는 사람은 그 꿈을 향해가는 사람이고, 내가 존경하는 사람은 끝끝내 그 꿈을 이룬 사람이고, 내가 사랑하는 사람은 나와 닮은 꿈을 꾸는 사람이다. 나는 뜨거운 태양이고 꿈은 작... Category :My Dear Reply :2 Views :402523
  2. 01 Jun 2017 11:24 칭찬과 비판에도 격이 있다 갑작스레 비판에 대한 단상이 떠올라서 몇 자 남겨둔다. 비판과 같은 다소 날카로운 단어에 대한 생각을 논할 때는 자못 신중해야 할 필요가 있어서 여러 번 다듬어야 하지만, 시간관계상 최근 떠오른 생각만 적어두고 추후 다듬어 보고... Category :Essay Reply :0 Views :4209
  3. 12 Jan 2017 00:27 고파 고파 - 서호건 자정을 갓 넘긴 Now Tweleve Nine 그래... 내가... 저녁을 먹었었지... 6시 전에 고파... 배가~ 내 배가... 꼬륵꼬륵 비가 내려 입가에 서른을 코 앞에 둔 Now Twenty Nine 그래... 내가... 이별을 했었었지... ... Category :Poem Reply :0 Views :8993
  4. 12 Oct 2016 01:07 함께라면 함께라면 - 서호건 저기... 라면 같이 먹을래? 은행나뭇잎 노랗게 물들더니 툭툭 하나둘씩 내려앉아 움푹 파인 양은냄비 되고 해맑은 미소 매일 아침 보슬보슬 눈꽃처럼 쏟아져 금세 한 웅덩이 되니 함께라면 마음 열고 너와 날 꺼내 ... Category :Poem Reply :0 Views :5582
  5. 29 Apr 2015 08:44 멈춰 선, 그녀 멈춰 선, 그녀 - 서호건 햇살 따사로운 봄 흐드러지게 핀 꽃 나란히 걷던 세 여자 조용히 멈춘 한 여자 웃음핑 두 여자 눈물핑 그 여자 아름다운 것에 손길 내미는 눈망울 어여쁜 그녀가 좋다 ♬ Isn't She Lovely - Stevie ... Category :Poem Reply :0 Views :4204
  6. 06 Apr 2015 08:54 핀 - 서호건 달이 환하게 떴소 이 오색길 돌아 우리 이리 만날 줄 어찌 알았겠소 저 어여쁜 구름 한번 봐보시오 여태껏 흘려보낸 그 수많은 하늘 함께 바라본 줄 어찌 알았겠소 참으로 곱구려 저리 좀 가보시오 아리따운 뒷태마저 ... Category :Poem Reply :0 Views :4452
  7. 03 Dec 2015 20:04 Annabel Lee - Edgar Allan Po 애나벨 리 - 에드거 앨런 포 (의역: 서호건) 옛날 아주 오랜 옛날, 저 바다 우 어느 크다란 섬에, 아가씨가 하나 살았단 거 알랑가 몰러 애나벨 리 그게 갸 이름이여; 갸는 딴 생각은 전현 못했어 낼 사랑하고 내 사랑 받는 거 뿐이.... Category :Poem Reply :0 Views :8236